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프로젝트 게시판
종무행정
종무자료실
종단소식
공지사항
행사일정
언론에서본 조동종
종지  > 종무행정 > 언론에서 본 조동종/사회
불교뉴스 종단 지방 국제 사회 사회
사용자IP : 34.228.30.69
제목 사회노동위, 조계사-청와대 '쌍용차 해고자 복직염원' 오체투지 첨부파일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18-03-13 조회수 404

사회노동위, 조계사-청와대 '쌍용차 해고자 복직염원' 오체투지




쌍용자동차 해고자들의 복직을 염원하는 간절한 오체투지가 조계사에서 청와대까지 이어졌다.

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위원장 혜찬‧이하 사회노동위)는 3월 12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에서 청와대 방향으로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을 발원하며 오체투지를 진행했다. 평택 쌍용차 본사서 정리해고자 1,400여 명을 2017년 상반기까지 순차 복직시키기로 했으나, 현재까지 103명 만 복직된 것이다.



윤충렬 금속노조 쌍용차지부 수석부지부장은 오체투지에 앞서 “2017년 상반기까지 복직 해주겠다는 합의서를 어렵게 썼다. 그런데 현재 복직된 인원은 22%에 지나지 않는다. 쌍용차 측은 계속해서 ‘최선을 다했다’고 말하는데, 22%가 최선인가?”라고 비판하며 “이번에 조계종 사회노동위의 힘을 얻어 오체투지를 하게 됐는데, 큰 힘이 생긴다. 꼭 문제 완전 해결을 위해 나서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또한 오체투지에 앞장 선 조계종 사회노동위원장 혜찬 스님은 “쌍용자동차 해고 노동자들이 복직되는 그 날까지 같이 연대하고 끝까지 투쟁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현대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불교환경연대, 3월 12일 숲해설가 전문과정 전격 개강
▼이전글 동국대 총동창회 “청소노동자 점거 농성 유감”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