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프로젝트 게시판
종무행정
종무자료실
종단소식
공지사항
행사일정
언론에서본 조동종
종지  > 종무행정 > 언론에서 본 조동종/사회
불교뉴스 종단 지방 국제 사회 사회
사용자IP : 54.209.202.123
제목 새해벽두 南北불교계 ‘평화’ 기조로 인사 첨부파일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19-01-03 조회수 68
새해벽두 南北불교계 ‘평화’ 기조로 인사

북한 조불련, 종단협에 서신… 종단협 답신 준비 중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각각 신년사를 통해 ‘평화’를 강조하고, 김정은 위원장의 방한 가능성이 점쳐지며 지난해에 이어 새해 한반도 평화분위기가 재차 조성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한국불교계도 새해 벽두부터 북한불교계와 서신을 주고받으며 훈풍을 불어넣었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회장 원행)는 1월 1일자로 조선불교도연맹 중앙위원회(서기장 차금철)의 서신을 받았다. 종단협 사무총장 지민 스님 앞으로 온 서신은 차금철 서기장이 직접 작성한 것으로 새해 인사와 더불어 남북불교계 연대 강화 등을 희망하는 내용이 담겼다.

차금철 서기장은 서신에서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과 ‘9월 평양공동선언’으로 삼천리강토에 민족적 화해와 평화 번영의 새 시대가 펼쳐지고 있다. 오늘의 현실은 불자들이 북남공동선언발표 1돌이 되는 뜻깊은 새해에도 선언 이행을 위해 더욱 과감한 실천행에 나설 것을 요구하고 있다”면서 “통일조국에 대한 신심과 열정으로 충만된 새해에 우리(조불련)와 귀 단체(종단협) 연대가 더욱 발전하고, 그것이 민족 화해와 단합, 평화와 통일에 이바지하게 되리라는 기대와 확신을 표명한다”고 전했다.

종단협은 조불련의 이 같은 새해인사에 이르면 1월 3일 또는 4일에 답신을 보낼 예정인 것으로 확인됐다.


저작권자 © 현대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댓글 0개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조계종-조불련, 새해 서신서 ‘합심’ 다짐
▼이전글 “文정부, 가난한 이들 주거문제 해결을”
목록